제일여성병원

요실금이란 자신의 의지와 무관하게 오줌이 새는 배뇨이상으로서 사회적 활동 또는 위생상의 문제를 일으키는 것으로 국제요실금학회에서 정의를 내리고 있습니다. 요실금의 발생빈도는 우리나라의 경우 중년기 여성인구의 30% 이며, 노인층에서의 발생빈도는 더욱 높습니다.

요실금은 종양이나 기타 소모성 질환같이 생명을 위협하지는 않지만 요실금으로 인한 불편함과 수치심, 이로 인한 사회활동의 제약으로 점차 고립되어 가고 정신적인 장애를 유발할 수 있습니다. 더구나 요실금의 정도가 심한 경우 가족으로부터 차단되어 양로원 등의 보호시설에 격리될 수도 있으므로 요실금은 사회적인 암이라고까지 표현되기도 합니다.

그러나 요실금 증상을 가진 여성의 대부분이 효과적인 치료법이 있음에도 불구하고 수치심이나 정보의 부족 등으로 적절한 산부인과적인 치료를 받지 못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여성클리닉

회원로그인

알려드립니다.